default_top_notch
default_setNet1_2

市, ‘외국인 시민을 위한 가이드북’ 제작

기사승인 2020.08.31  11:23:24

공유
default_news_ad1
ad34

- 김포시 거주 외국인 6월 말 기준 2만여 명(4.3%)

김포시는 외국인 주민과 다문화 가족의 안정적인 지역사회 정착을 돕기 위해 ‘외국인 시민을 위한 가이드북’ 4000부를 제작, 본청 민원실 및 읍·면·동 행정복지센터, 김포시 외국인 주민지원센터 등에 배부 했다고 28일 밝혔다.

가이드북은 한국어, 영어, 중국어, 베트남어 4개 국어로 제작됐다. 쓰레기 배출방법 등 생활정보, 체류지 변경방법, 편의시설정보 등 시민생활에 필수적이며 유용한 생활정보 위주의 내용으로 수록됐다.

홍정범 민원여권과장은 “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외국 시민들에게 가이드북이 유용한 정보를 제공해 많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”며 “앞으로도 외국 시민들이 안정적으로 김포에 정착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방안을 마련하도록 노력하겠다”고 전했다.

한편 김포시 거주 외국인은 지난 6월 말 기준 2만여 명으로 전체 인구의 4.3%를 차지하고 있다.

정은화 기자 flower870@naver.com

<저작권자 © 김포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ad36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