default_top_notch
default_setNet1_2

'벼' 신품종 육성 현장평가회 개최

기사승인 2020.09.03  11:50:33

공유
default_news_ad1
ad34

- 외래품종 대체 중간 현장평가

김포시농업기술센터(소장 두철언)는 지난 2일 대곶면 약암리에 위치한 벼 병해충 예찰답에서 외래품종 대체 벼 신품종 선발 중간 현장평가회를 개최했다. 신김포농협RPC(단장 신현배), 최급쌀생산단지 회원 등 15명이 참여했다.

올해 지적우량계통 적응 신품종 등 18품종을 재배해 지역에 맞는 추청벼를 내년까지 선별과정을 거쳐 2022년에는 최종 1품종을 선발해 신김포농협 등 가공센터와 계약재배를 통해 점진적으로 국내 육성 신품종으로 대체한다는 계획이다.

이번 평가는 중간 현장평가로 벼 품종별 출수기, 벼키, 분얼수, 이삭상태, 병해충 정도 등 벼 생육 육안관찰과 향후계획 등에 대해 협의했다. 또 9월 중에 농촌진흥청 현장평가단이 김포지역에 맞는 품종 선발을 위한 현장지원을 할 예정이다.

권혁준 기술지원과장은 “이번 실증시험포 운영으로 김포지역에 맞는 추청벼 등 외래품종을 우수한 국내품종으로 대체해 김포금쌀의 경쟁력 강화와 농가소득 향상은 물론 소비자 만족도 향상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”고 말했다.

정은화 기자 flower870@naver.com

<저작권자 © 김포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ad36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